언론보도

[센터 언론보도] 창업 특급도우미 나선 정부, 1조5천억 푼다

작성자
jyyun
작성일
2021-01-26 15:13
조회
135

[Live 중소기업] 창업 특급도우미 나선 정부, 1조5천억 푼다

 

정부가 `2021년 창업지원사업 통합 공고`를 통해 역대 최대 규모 창업 지원 프로그램을 발표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이달 초 중앙부처와 광역지자체가 올해 시행 예정인 창업 지원 프로그램이 총 1조5179억원 규모라고 발표했다. 총 15개 부처와 17개 광역지자체가 참여했다. 이 같은 창업 지원 프로그램은 2016년 6개 중앙부처, 5764억원에서 5년 만에 3배 규모로 늘어난 것이다.

기관별 창업사업을 보면 중앙부처는 15개 부처에서 90개 사업(46.4%)에 1조4368억원(94.7%)을 지원한다. 이 중 스타트업 육성 전담부처인 중기부가 40개 사업, 1조2330억원(81.2%)으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다음으로 문화체육관광부 11개 사업, 491억6000만원(3.2%), 과학기술정보통신부 10개 사업, 457억7000만원(3.0%) 순이다.

광역지자체는 17개 시도에서 104개 사업(53.6%), 811억원(5.3%)을 지원하며 서울시가 14개 사업, 237억원(1.56%)으로 지자체 중 예산 비중이 가장 높고, 경기도 26개 사업, 206억원(1.36%), 대전시 10개 사업, 77억원(0.5%) 순이다.

 




지원 유형별로는 창업 사업화 지원이 8745억원(57.6%)으로 가장 많았고 연구개발(R&D) 지원이 4207억원(27.7%), 시설·보육 지원이 1080억원(7.1%), 창업 교육 828억원(5.5%) 순으로 나타났다.

정부는 창업 지원 효율화 방안의 일환으로 부처별 창업 지원 정보를 `K-Startup`으로 일원화하고 있다. 창업기업 지원 정책을 창업 준비→실행→도약·성장 등 성장 단계에 따라 여섯 가지 범주(△창업 교육 △시설·공간·보육 △멘토링·컨설팅 △사업화 △R&D △행사·네트워크)로 분류해 창업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창업을 준비하거나 창업한 기업에 가장 큰 도움이 되는 것은 사업화 지원이지만 시설·공간을 제공받는 것도 큰 도움이 된다. 초기 사업에서 부담이 큰 사무실 임대료를 줄일 수 있기 때문이다. 이런 공간 지원사업은 보육도 함께하기 때문에 지원이 많이 필요한 스타트업에 일석이조가 될 수 있다.

서울시 중소기업진흥기관인 서울산업진흥원은 서울시에서 가장 큰 규모로 창업공간을 지원한다. 공덕역에 있는 서울창업허브, 성수동에 있는 서울창업허브 성수, 올 3월 개관을 앞둔 서울창업허브 창동 3곳이다. 서울창업허브 외에도 서울시 지원을 받는 곳이 있다. 블록체인 기업을 위해 공덕역에 서울블록체인지원센터, 핀테크 기업을 위해 여의도에 서울핀테크랩, 디자인기업을 위해 홍대입구역에 서울디자인창업센터가 있다. 선릉역에는 소셜벤처를 위한 소셜벤처허브가 있다.

공릉동에는 서울창업디딤터, 봉천동에는 한국능률협회가 운영하는 서울창업센터관악, KIST 안에는 한국기술벤처재단이 운영하는 서울창업성장센터가 있다.

 

 

경기도에는 창업진흥원과 경기도창조경제센터가 함께 운영하는 `판교 창업존`이 규모가 크다. 판교 제2테크노밸리에 있으며 약 120개 기업이 입주해 있다. 기본 입주 2년에 최장 3년까지 입주가 가능하다.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스타트업을 위한 `경기 스타트업랩`을 운영한다. 판교스타트업캠퍼스 디지털&크리에이티브랩에 게임, 빅데이터, 정보보안 업체가 입주할 수 있고, 광교비즈니스센터에는 인공지능(AI) 분야 기업이 입주할 수 있다. 고양벤처센터에는 사회적기업·공유경제기업이 입주할 수 있다.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경기 내 17곳에 경기벤처창업지원센터를 운영한다. 총 217실이며 창업 후 사업 개시 3년 이상 7년 미만 벤처기업, 지식산업, 정보통신산업 등을 영위하는 중소기업이 입주 대상이다. 소액의 임대료와 관리비를 받는다.

경기 양주에는 경기패션창작스튜디오가 있다. 경제적 기반이 취약하고 창작활동을 희망하는 섬유 및 패션디자이너를 발굴해 창작공간을 제공한다.

 

● 기사 원문 :  https://www.mk.co.kr/news/business/view/2021/01/81465/